Korean Craft Museum

보도자료

  • Home
  • 열린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물 보기
제목 [보도자료] 청주시한국공예관, 올해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연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04-06 조회수 241
파일

청주시한국공예관, 올해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연다



-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의 ‘2020 꿈다락 토요문화학교선정, 국비 6000만원 지원

- 전국 미술관 중 선정기관 단 3, 역대 공예관 지원액 중 최대 규모

- 코로나19 상황 호전으로 하루빨리 문 열날 기대

청주시한국공예관이 올해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를 열게 됐다.

청주시와 청주시한국공예관(관장 박상언, 이하 공예관)은 최근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하 진흥원)이 주최하는 ‘2020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프로그램’ 운영기관에 선정돼 국비 6,000만원을 지원받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는 공예관의 역대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프로그램 중 최대 규모의 지원액으로, 그에 걸맞게 공예관은 올해 문화제조창을 무대삼은 역대급 공예☓타 분야 융복합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겠다는 포부다.

학교를 벗어나 창의적이고 체험적인 시각예술을 경험하게 될 공예관의 ‘2020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8세~13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하며, 매주 토요일 총 15차례 열린다.

다만 코로나19의 여파로 각 학교가 순차적 온라인 개학에 들어가는 상황인 만큼, 참가자 모집 및 교육 일정은 추후 확정해 공예관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한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어린이는 무엇을 믿는가>를 주제로 어린이가 처음 접하는 예술경험을 통해 자기표현에 대한 확신과 즐거움을 알아갈 수 있게 마련한 시각예술교육 사업이다. 공립미술관이 보유한 자원을 활용해 지역민의 문화자본을 형성하는 공적인 활동으로서 예술교육의 인식확산이 목적이며, 올해는 전국에서 공예관을 비롯한 단 3곳의 미술관이 선정됐다.

공예관은 지난 2013년 첫 공모선정을 시작으로 ‘토요일 토요일은 공예다(2015)’ , ‘북앤아트(2016)’, ‘미술관 속 상상의 나라(2017)’ 등 공예를 주제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으며, 올해로 다섯 번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를 개교하게 됐다.

공예관 박상언 관장은 “다음 세대를 위한 예술교육이 얼마나 필요하고 중요한지는 더 이상 강조하지 않아도 될 것”이라며 “하루빨리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돼 공예로 왁자지껄 즐거운 ‘꿈다락 토요문화학교’가 열리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2020 꿈다락 토요문화 학교’에 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청주시한국공예관 홈페이지 www.koreacraft.org 또는 전화 043-268-0255에서 확인할 수 있다.